스쿨김영사 주니어김영사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 주력도서
멀티미디어 동영상

새로 나온 책

새로나온책
킹덤 - 김은희 대본집
김은희
책 소개 넷플릭스 최초 한국 오리지널 드라마 시리즈 '킹덤' 대본집. '시그널' '3 데이즈' '싸인' ‘유령’등 집필하는 작품마다 한국형 장르물의 대표 주자 김은희 작가의 작품이다. 그의 첫 사극 작품으로 철저한 역사 고증을 바탕으로 탄탄한 서사 구조, 뛰어난 상상력으로 한국 사극의 새로운 방향점을 제시했다. <끝까지 간다>, <터널> 등을 통해 탄탄하고 흡입력 있는 연출력과 천재성을 인정받은 김성훈 감독이 드라마에서 만났다. 작가의 첫 사극 도전과 감독의 드라마 첫 도전이라는 것 만으로도 큰 화제를 불러일으킨다. 이번에 출간된 ‘무삭제 작가판 대본집’은 죽었던 왕이 되살아나자 반역자로 몰린 왕세자가 향한 조선의 끝, 그곳에서 굶주림 끝에 괴물이 되어버린 이들의 비밀을 파헤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를 줄거리로 한다. 그 독특한 소재를 드라마에서 어떻게 구현했는지 확인하고, 권력욕에 휩싸여 모든 것을 이용하려는 세력과 그것에서 나라와 백성을 지켜내려는 스토리의 흐름을 이해하게 된다. 방송에서는 편집되거나 다르게 표현된 씬까지 비교하며 읽다보면 김은희 작가의 세심하고 탄탄한 서사 구조 속으로 끌려 들어가게 된다. 특히 영상으로 완벽하게 구현한 좀비의 모습과 특수 효과 부분이 대본에서는 어떤 지문으로 표현되어 있는 지 찾아가다 보면 독자들은 영상보다 더 큰 상상력을 더 자극받게 될 것이다. 작가는 가장 한국적인 느낌으로 세계를 공략했다. 조선 시대 배경으로 벌어지는 암투와 민초들의 배고픈 삶을 살아있는 고증을 통해 보여주면서 시대와 국경을 초월하는 메시지를 담았다. <킹덤>은 190개국으로 넷플릭스를 통해 방영 예정으로 벌써부터 세계인들이 주목하고 있어 시즌 1이 공개되기도 전부터 이미 시즌 2 제작을 확정했다.
새로나온책
수선화에게(굿리드에디션_이영애)
정호승
“당신의 독서가 세상을 위한 굿액션이 됩니다!” 이영애, 김선아, 양세종과 함께하는 굿리드 캠페인! 김영사가 굳피플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굿리드에디션’ 3종을 출간했다. 김영사의 책 1권과 굳피플의 스타 1명이 매칭되어 스타의 이미지를 담은 북커버를 제작, 독서를 권하는 ‘굿리드 캠페인’의 일환이다. 이를 위해 이영애, 김선아, 양세종 등 굳피플의 스타들이 직접 책을 고르고 표지 모델이 되었다. 수익금 일부는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탄광촌 어린이와 청소년의 학습비에 지원된다. “울지 마라… 외로우니까 사람이다” 정호승이 쓰고 박항률이 그린 사랑과 위로, 그리움의 시 101편! 이영애 배우가 고른 책은 정호승 시인의 시집 《수선화에게》이다. 정호승 시인이 발표해온 작품들 중 가장 사랑받은 시를 가려 엮은 선집이다. 표제작인 <수선화에게>를 비롯해 <미안하다> <운주사에서> <꽃 지는 저녁> <선암사> 등 시인의 대표작 101편에 ‘명상성’을 모티브로 단아하고 서정적인 여성을 화폭에 옮겨온 박항률 화백의 그림 50점이 더해졌다. 맑고 시원하게 펼쳐진 산과 유유히 흐르는 강을 배경으로 딸과 함께 표지를 장식한 이영애 배우는 “정호승 시인의 쉬우면서도 따뜻하고, 또 섬세한 언어들이 마음을 포근하게 어루만진다”라고 책을 고른 이유를 밝혔다.
새로나온책
이런 이야기(굿리드에디션_양세종)
알레산드로 바리코
“당신의 독서가 세상을 위한 굿액션이 됩니다!” 이영애, 김선아, 양세종과 함께하는 굿리드 캠페인! 김영사가 굳피플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굿리드에디션’ 3종을 출간했다. 김영사의 책 1권과 굳피플의 스타 1명이 매칭되어 스타의 이미지를 담은 북커버를 제작, 독서를 권하는 ‘굿리드 캠페인’의 일환이다. 이를 위해 이영애, 김선아, 양세종 등 굳피플의 스타들이 직접 책을 고르고 표지 모델이 되었다. 수익금 일부는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탄광촌 어린이와 청소년의 학습비에 지원된다. 메디시스상, 비아레조상 수상 작가 알레산드로 바리코가 선사하는 가장 아름다운 엇갈림! 양세종 배우가 고른 책은 이탈리아의 작가 알레산드로 바리코의 《이런 이야기》이다. ‘현대 이탈리아 문학을 대표하는 작가이자 단 한 명의 작가를 선택해야 한다면 누구를 택하겠느냐’는 질문에 이탈리아의 젊은 독자들 대부분이 주저 없이 꼽는 ‘컬트 작가’이자 음악가이며 영화감독으로도 활동하는 알레산드로 바리코의 2005년 작품이다. 문학에 음악을 담기를 꿈꿨던 작가의 리드미컬한 문장을 번역가 이세욱이 아름다운 우리말로 옮겼다. 양세종은 “사람의 삶과 길은 서로 참 닮았다. (주인공) 울티모가 걷는 그 길 속에서 나의 시간들을 느낄 수 있었다”라고 《이런 이야기》를 소개했다.

베스트 셀러

  • 베스트 셀러
  • 베스트 셀러
  • 베스트 셀러
  • 베스트 셀러
메인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