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 정보

재미와 감동을 전하는 작은 책방을 마련했습니다.
한 바퀴 찬찬히 둘러보시면 아마도 내일 또 오고 싶으실 거에요.

김영사 오디오 클립 이벤트
BEST NEW

하루 3시간 엄마 냄새

저자 이현수
브랜드 김영사
발행일 2013.01.18
정가 12,000원
ISBN 978-89-349-6110-9 13810
판형 145X210 mm
면수 292 쪽
도서상태 판매중
종이책
전자책
  • 등록된정보가 없습니다.

세상의 모든 엄마가 가진 놀라운 능력 ‘엄마 냄새’가 아이의 인생에 기적을 만든다!

 

엄마 몸속에서 100%의 한 몸으로 살던 아이는 낯선 세상에서 엄마 냄새로 안정을 찾는다. 가장 원시적 감각으로 찾아가는 안전의 신호이자 생명의 필요조건, 엄마 냄새의 본질은 무엇일까? 수많은 아이들에게 제2의 탄생을 선물한 임상심리전문가 이현수 박사가 고려대학병원에서의 20년 연구와 경험으로 완성한 양육의 333법칙을 공개! 이상과 현실의 경계에서 갈등하는 대한민국 엄마들에게 진실의 답을 제안한다.

  • 이현수 (저자)

고려대학교 심리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심리학 석사와 박사 학위를 받았다.

 

임상심리전문가, 정신보건임상심리사 1급 자격증을 갖고 있으며,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정신건강의학과에서 20간 심리상담을 했다. 현재는 힐링심리학아카데미 원장으로 심리상담과 강연, 교육에 힘쓰고 있다. 숙련된 심리학자이자 보통의 엄마로서의 고민을 담아 심리학과 뇌과학 이론을 토대로 완성한 가장 현실적인 양육이론서 《하루 3시간 엄마 냄새》를 출간한 바 있다.

 

타인에게서 받은 상처로 오랫동안 아파하는 이들에게, 성인이 된 자신의 기쁨과 슬픔은 온전히 스스로에게 달려 있음을 알고 ‘감사’로 인생을 다시 한 번 시작해보기를, 그리하여 보다 담대해지고 싱그러운 미소를 되찾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이 책 《오늘도, 골든 땡큐》를 썼다.

어린 시절 10년이 평생을 행복하게 한다

 

1장 태어나서 3년, 출산은 계속된다
 

1. 내 아이는 다이아몬드이다
- 아기의 뇌는 태어난 후 완성된다
- 태어나서 3년, 출산은 계속된다
- 부모는 돈이 필요하고, 아이는 시간이 필요하다


2.  아이는 냄새로 엄마를 각인한다
- 엄마 베개라도 줘
- 엄마 냄새는 행복 호르몬을 부른다
- 엄마 냄새는 100%, 할머니 냄새는 50%
- 볼트와 너트 게임

 

2장. 하루에 최소 3시간, 엄마 냄새가 필요하다
 

1. 매직타임 3시간
- 양육의 3 3 3 법칙
- 매직타임 3시간의 놀라운 효과
 

2. 마음의 뿌리를 내리다
- 엄마가 좋은 사람이니 나도 좋은 사람이야
- 아이가 애타게 바라는 것은 오직 관심이다
- 내가 먼저 다가가마. 내 엄마가 나에게 왔듯이
 

3. 마음의 줄기가 자라다
- 애착 준비, 발달 시작!
- 내가 가장 행복한 때는 엄마, 아빠와 신나게 웃을 때
- 자연은 종합 선물 세트이다
- 엄마가 웃어야 아이도 웃는다
- 누구도 부모의 사랑을 대신 해주진 못한다
 

4. 마음의 가지를 뻗다
- 아기에게 엄마는 한동안 일정한 대상이 되어야 한다 
- 안전해야 상위 단계의 뇌 발달이 이루어진다
- 주의 산만ADHD는 부모가 만든 병이다
- 몰입의 순간, 두뇌가 폭발한다
- 5세 때 때 15분을 참으면 인생이 달라진다 
 

5. 매직타임 3시간, 온 가족이 행복해진다
- 경찰은 3분 이내에, 엄마는 30분 이내에
- 현실의 답, 진실의 답
- 아주 잠시, 인생의 주인공 자리를 내주다
 

6. 하루 3시간 놀아주기
- 3시간을 놀아주면 3시간 더 오래 산다
- 하루 3시간, 비밀의 꽃을 피우다
- 엄마랑 함께 한 건 다 좋아
 

7. 매직타임의 그림자, 블랙매직을 막아라
- 아이를 사랑방 손님처럼 대하라
- 긍정적인 말의 힘, 한결같은 행동의 힘
- 5개의 골드 스탠더드
- 감정의 굴뚝 청소부가 되어라
- 안전에는 과잉보호가 없다

 

3장. 작은 것을 얻기 위해 잃어버린 것들


1. 혼자 떨어진 아이의 뇌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는가?
- 사춘기는 두 번째 두뇌 폭발기이다
- 조기 유학 절대로 보내지 마라
- 부모를 떠나 공부해도 되는 시기
- 내가 바라는 것은 빌딩 100채, 영어능통, 총알 100개


2. 일찍 시작한 공부가 아이를 망친다
- 조기 교육 열풍을 일으킨 실험의 오류
- 많이 걷고 뛰어놀아야 공부를 잘한다
- 문자 학습 최적의 시기는 언제인가
- 과잉 학습은 우울증과 학습 부진을 부른다
- 엄마인가, 업마인가
- 초등학교 3학년까지 vs 초등학교 4학년부터
- 핀란드의 아이들처럼 살게 하고 싶다

 

4장. 나는 지금 잘하고 있는가?
 

1. 내 아이의 마음을 읽다
- 집 앞에서 엄마, 아빠를 기다리고 있어요
- 심리 검사는 아이의 자서전이다
 

2. 사랑은 절대로 뒤늦은 법이 없다
- 지금 그곳에서 다시 시작하라
- 미안합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 스스로 빛을 내는 별이 되다
- 사랑의 물꼬가 터지면 기적이 일어난다

 

5장. 그래도 엄마가 답이다
- 힘들어도 돌아가도 아이에게는 엄마가 답이다
- 엄마 냄새가 갑자기 사라진다면
- 갇혔던 엄마 냄새를 돌려주는 법
- 엄마에게도 아이가 답이다

 

글을 마치며

내 아이의 미래를 위해 필요한 것은 비싼 유모차가 아닙니다.

비싼 분유도 아닙니다.
강남 최고의 영어 유치원은 더욱 아닙니다.
지금 아이가 가장 필요로 하는 것은 바로 당신이 가진 ‘엄마 냄새’입니다.

 

가장 원시적 감각으로 찾아가는 안전의 신호이자 생명의 필요조건, 엄마 냄새
아기의 뇌는 태어난 후 3년에 걸쳐 완성된다. 기본적인 구조와 기능만 갖추어 태어   난 아기의 뇌는 환경에 맞게 다시 정렬하며 급성장한다. 아기는 생존을 위한 필사적인 전략으로 환경에 맞추어 말과 행동을 다르게 하고, 태어나자마자 입양된다면 다시 양부모에게 자신을 맞추어 간다. 이렇게 엄마를 엄마로 알고 아빠를 아빠라 부르며 자기가 태어난 환경에서 정체감을 완성하기까지는 3년이라는 기간이 걸린다. 이 3년 동안 안정적으로 세상을 탐색하게 만드는 출발점, 엄마 몸속에 있을 때처럼 거침없이 성장하게 만드는 생명의 조건은 바로 엄마 냄새다.

 

세상의 모든 엄마가 가진 놀라운 능력! 엄마 냄새가 아이의 인생에 기적을 만든다
아이는 냄새로 엄마를 각인한다. 엄마 몸속에서 100%의 한 몸으로 살던 아이는 낯   선 세상에서 엄마 냄새로 안정을 찾고 발달을 시작한다. 미완의 상태로 태어난 생명체가 자신의 근원이었던 엄마에게서 에너지를 얻으며 인간으로서 정체감을 갖춰가는 시간, 그 3년을 제대로 채우지 못했을 때 인생의 방향은 하늘과 땅 차이로 달라진다. 그렇기에 상담실에서 만난 수만 명의 아이들, 삶의 경계에서 위태로운 아이들이 가장 원했던 것은 엄마 냄새였다. 태어나서 3년, 결정적 시기에 엄마 냄새를 잃고 세상에 내던져진 아이에게는 무슨 일이 일어났을까!

 

심리학자이자 엄마로서 20년의 연구와 경험으로 완성한 진실의 답을 공개하다.
숙련된 임상심리학자이자 보통의 엄마로서의 고민을 담아 심리학 이론과 뇌 과학    이론을 토대로 완성한 가장 현실적인 양육이론 양육의 333법칙. 이현수 박사는 정신과에 내원한 아이들의 제2의 탄생을 지켜보며, 그리고 자신의 아이를 비롯한 수많은 아이들과의 만남을 통해 333법칙의 놀라운 효과를 경험한다. 이제 20년간의 치료와 양육의 경험을 담아 현실과 이상 사이에서 갈등하는 대한민국의 엄마들에게 진실의 답을 제안한다. 가장 고전적이면서도 가장 새로운 이론, 아이에게 물려주는 가장 위대한 유산 ‘양육의 333법칙’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