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 정보

재미와 감동을 전하는 작은 책방을 마련했습니다.
한 바퀴 찬찬히 둘러보시면 아마도 내일 또 오고 싶으실 거에요.

호모 데우스: 미래의 역사
NEW

특이점이 온다

저자 레이 커즈와일
역자 김명남, 장시형
감수 진대제
브랜드 김영사
발행일 2007.01.07
정가 35,000원
ISBN 89-349-2406-7 03500
판형 신국판변형*양장/ 143X215mm
면수 840 쪽
도서상태 판매중
종이책
전자책
  • 등록된정보가 없습니다.

인간은 기계가 되고 기계는 인간이 된다!
미래를 준비하는 당신을 위한 세계 석학의 인류문명 청사진!


이것이 바로 우리의 미래다! 세계적 미래학자이자 사상가인 커즈와일이 예측하는 인류-기계 문명의 미래!

출간 직후 미국에서 거대한 논쟁의 씨앗이 된 이 문제작은 상상조차 할 수 없는 미래 유토피아를 그린다. 노화와 질병의 과정이 역전되고 환영오염이 제거된다.전지구적 기아나 가난도 해소된다. 혈관을 흐르는 의학용 나노 로봇, 완전몰입형 가상현실에서 이루어지는 일상 생활, 뇌의 정보를 모조리 컴퓨터로 옮겨 영생을 누리기, 게다가 광속을 뛰어넘어 온 우주로 지능을 전파하는 계획까지! 다가오는 미래를 예측하고 현명하게 대비하기 위한 거대한 지식의 파노라마!

  • 레이 커즈와일 (저자)

선구적인 발명가이자 사상가, 미래학자로서, 지난 20년간 그가 수행한 미래 예측은 굉장한 정확도를 보였다. <월 스트리트 저널>은 커즈와일을 “지칠 줄 모르는 천재”라 평했고, <포브스>는 “궁극의 사고 기계”라 불렀다. 지는 커즈와일을 최고의 첨단 사업가 가운데 하나로 꼽으면서 “토머스 에디슨의 적자”라 평했다. PBS는 “미국을 만든 16명의 혁신가들” 중 한 사람으로 커즈와일을 꼽아 지난 200년간 세상을 바꾼 여러 발명가들과 나란히 그를 평가했다. 커즈와일은 미국 발명가 명예의 전당에 등재되어 있으며, 미국 기술 훈장, 레멜슨-MIT 상(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혁신 관련 상), 13개의 명예 박사학위를 받았고, 또한 세 명의 미국 대통령으로부터 상을 받기도 했다. 그는 이 책 말고도 <환상적인 여행: 영원히 살 수 있을 정도로 수명 연장하기Fantastic Voyage: Live Long Enough to Live Forever>(테리 그로스먼 박사와 공저) <영적 기계의 시대The Age of Spiritual Machines><건강한 삶으로 가는 10%의 해답The 10% Solution for a Healthy Life><지적 기계의 시대The Age of Intelligent Machines> 등의 책을 썼다.

 

  • 김명남 (역자)

카이스트 화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에서 환경 정책을 공부했다. 인터넷 서점 알라딘 편집팀장을 지냈고 현재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우리 본성의 선한 천사≫로 55회 한국출판문화상 번역 부문을 수상했다. 그 밖의 옮긴 책으로 ≪지상 최대의 쇼≫≪현실, 그 가슴 뛰는 마법≫≪특이점이 온다≫≪남자들은 자꾸 나를 가르치려 든다≫ 등이 있다.

  • 장시형 (역자)

고려대학교와 동대학원에서 러시아 문학을 전공했다. 대림 I&S를 거쳐 동부정보기술에서 IT 컨설턴트, 프로젝트 매니저로 일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 <리팩터링 워크북> 등이 있다. sonagbi@gmail.com

 

  • 진대제 (감수)

1952년 경남 의령 출생. 경북중, 경기고 졸업. 서울대와 미국 매사추세츠 주립대 전자공학과를 거쳐 스탠퍼드대학에서 전자공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미국 실리콘밸리의 IBM에서 근무하던 중 “조국의 반도체 산업을 일으켜 일본을 집어 삼키겠다”며 1985년 삼성전자로 자리를 옮긴 그는 1987년의 4M D램 개발에 이어 1989년에는 세계 최초로 16M D램을 개발, 삼성의 ‘반도체 신화’를 이끌어내는 주역이 되었다. 정통 엔지니어 출신으로 87년에 이사, 92년에 상무, 95년에 부사장으로 초고속 승진을 계속한 그는 2000년 삼성전자의 디지털미디어총괄 사장이 되었다. 이후 그는 소니와의 진검승부를 선언, 노트북 시장 공략에 이어 대형 디지털TV로 전 세계가 난공불락이라 믿었던 소니의 아성을 깸으로서 오늘날 삼성의 브랜드 가치가 소니를 따라잡는 기반을 마련했다. ‘미스터 칩’, ‘IT카우보이’ 등으로 불리며 탁월한 추진력과 판단력, 위기관리 능력을 가진 테크노 CEO로서의 명성을 쌓던 그는 2003년 참여정부 출범 당시 , “IT산업을 일으켜 10년, 15년 뒤 대한민국이 먹고살 거리를 마련해 보라”는 제의를 받으며 9대 정보통신부 장관에 임명되었다.

 

감수의 말 8
감사의 말 10

프롤로그:생각의 힘 15


1. 여섯 시기 23
직관적 선형 관점 대 역사적 기하급수적 관점 27
여섯 시기 33
특이점이 머지않다 42


2. 기술 진화 이론:수확 가속의 법칙 61
생명 주기에 나타난 기술의 S자 곡선 81
무어의 법칙과 그 너머 88
DNA 염기 서열 분석, 메모리, 통신, 인터넷, 소형화 104
경제적 요구로서의 특이점 130


3. 인간 뇌 수준의 연산 용량 만들기 149
연산 기술의 여섯 번째 패러다임:
3차원 분자 연산을 비롯하여 떠오르는 신기술들 149
연산의 한계 173


4. 인간 지능 수준의 소프트웨어 만들기:
어떻게 뇌를 역분석할 것인가 195
뇌의 역분석에 대한 개요 196
사람의 뇌는 컴퓨터와 다른가? 203
뇌 들여다보기 214
뇌 모델 구축하기 226
뇌와 기계의 접속 262
가속적으로 발전하고 있는 뇌 역분석 연구 264
뇌 업로드하기 269

5. GNR:중첩되어 일어날 세 가지 혁명 277
유전학:정보와 생물학의 접점 279
나노기술:정보와 물리 세계의 접점 308
로봇공학:강력한 AI 354


6. 어떤 영향들을 겪게 될 것인가? 411
인체에 미칠 영향 413
뇌에 미칠 영향 429
인간 수명에 미칠 영향 442
전쟁에 미칠 영향:원격, 로봇식, 강인한, 소규모, 가상 현실 패러다임 455
학습에 미칠 영향 463
일에 미칠 영향 465
놀이에 미칠 영향 470
우주의 지적 운명에 미칠 영향:왜 인류가 유일한 존재일 가능성이 높은가 472


7. 나는 특이점주의자입니다 511
의식이라는 골치 아픈 문제 521
나는 누구일까? 나는 무엇일까? 531
초월로서의 특이점 539


8. 뗄 수 없게 얽힌 GNR의 희망과 위험 545
뗄 수 없게 얽힌 편익… 551
…그리고 위험 554
다양하게 펼쳐질 존재론적 위험들 558
방어 준비 569
포기라는 발상 572
방어 기술의 발달과 규제가 미칠 영향 580
GNR 방어 전략 588

9. 비판에 대한 반론 597
다양한 비판들 597
믿을 수 없다는 비판 604
맬서스주의자들의 비판 606
소프트웨어에 관한 비판 608
아날로그 처리 방식에 관한 비판 618
신경 정보 처리의 복잡성에 근거한 비판 618
미세소관과 양자 연산에 관한 비판 628
처치-튜링 명제에 관한 비판 631
실패율에 대한 지적 635
‘속박’ 효과에 대한 지적 636
존재론 입장의 비판:컴퓨터가 의식을 가질 수 있는가 638
빈부 격차에 대한 지적 654
정부 규제 가능성에 대한 지적 656
유신론 입장의 비판 661
전체론 입장의 비판 668

에필로그 675
옮긴이의 말 679
자료와 연락처 정보 685
부록:다시 보는 수확 가속의 법칙 687
주 692
찾아보기 805

앞으로 천 권의 SF를 탄생시킬 책!

 

'AI'처럼 인간과 기계가 하나가 된다. '매트릭스'처럼 진짜 현실과 가상 현실의 뚜렷한 경계가 사라진다. '존 말코비치 되기'처럼 다양한 신체와 다채로운 인간성까지 자유롭게 경험한다. GNR(유전공학, 나노기술, 로봇공학 및 인공지능) 혁명이 단계적으로 펼쳐지면 인류의 문명이 생물학을 넘어서는 순간이 온다. 유전공학을 통해 생물학의 원리를 파악하고, 나노기술을 통해 그 원리들을 자유자재로 조작하게 되면 이미 인간은 물질적으로 신이나 다름없는 존재가 된다. 여기에 쐐기를 박는 것이 강력한 인공지능이다. 인간의 지적 수준에 맞먹는 인공지능이 등장하면, 그로부터 인간을 넘어서는 인공지능이 등장하는 건 순식간이다. 물질계를 전적으로 통제하며 인간을 넘어서는 인공지능이 있다면, 문명은 생물학적 인간들의 손아귀를 벗어난다.

 

빌 게이츠, 빌 조이 등 우리 시대의 기술, 나아가 문화와 사회를 이끌어가는 리더들이 커즈와일의 의견에 귀를 기울이고 있다는 사실로도 매우 논쟁적이면서 흥미로운 이 책의 가치를 짐작할 수 있을 것이다.